BLOG main image
날아올라^^의 소소한 일상 이야기...

123일째

2011.12.24 22:59




요즘 우리딸은 뒤집기를 시도하고 있다~왼쪽방향으로 반쯤 넘어가서 버둥버둥~~~그 모습이 꽤 귀엽다.

바운서에 달린 음악 나오는 모빌을 이제는 혼자 다룰줄 안다. 기특한 녀석~ 버스 손잡이를 잡은 것처럼 손가락 두 개로 음악이 울리게 한다.

소리를 내서 웃는다. 꺄르륵~~
코를 찡긋거리며 보조개 4개가 생기도록 웃는다. 서윤이 보조개와 아이유 보조개가 똑같더라.
아이유처럼 밝게 자라다오~^^*

하루하루가 다르다. 
딸이 커가는 모습을 보며 2011년을 마무리한다.
내년에 우리  딸. 벌써. 2살. 이구나

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.

'딸 생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우리 딸  (2) 2012.03.02
셀프 100일 사진  (4) 2012.01.03
123일째  (2) 2011.12.24
새 휴대폰  (2) 2011.12.22
smile :)  (2) 2011.11.16
무럭무럭 자라는구나.  (0) 2011.11.09
Posted by 날아올라^^

카테고리

분류 전체보기 (182)
일상 (24)
딸 생활 (12)
Love (12)
가족 (14)
2010년의 기억 (101)
2009년의 기억 (12)
2013년의 기억 (7)

달력

«   2019/07   »
  1 2 3 4 5 6
7 8 9 10 11 12 13
14 15 16 17 18 19 20
21 22 23 24 25 26 27
28 29 30 31